조회 수 23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콜레스테롤 약, 그 위대한 미신

 

 

2016년 5월 '전원일기'로 널리 알려진 배우 이수나가 쓰러져 혼수상태라는 뉴스가 나왔다. 당시 언론들의 보도는 이랬다. "이수나는 고혈압 등 여러 가지 약을 복용하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져 의식 불명의 원인이 고혈압일 것으로 추정된다." 이수나는 고혈압으로 쓰러졌지, '고혈압약'의 부작용 가능성을 언급한 언론은 없었다. 중풍 건수의 13%가 뇌출혈이고 85%가 혈압이 낮아 뇌혈관이 막히는 뇌경색이며, 혈압약이 뇌경색의 주요 원인이라는 사실을 알았다면 그런 무책임한 기사를 쓰지는 않았을 것이다. 

최근 50대 중반인 한 친구가 다리를 절고 있다. 허벅지 근육이 빠져 제대로 걷지를 못한다는 것이다. 병원에서도 원인을 모른단다. 직감으로 물었다. "약 장기복용하는 거 있지?" 콜레스테롤 약을 수년째 먹고 있다고 했다. 콜레스테롤은 세포와 세포막을 구성하는, 우리 몸에 꼭 필요한 성분인데 이를 약으로 없애니 얼마나 부작용이 많겠나. 근육이 녹는 횡문근융해증(rhabdomyoysis)일 가능성이 아주 높다고 설명해줬다. 뇌세포도 녹이니 치매와 파킨슨병의 원인도 된다. 

위의 사례들은 약 부작용에 대한 우리들의 무신경을 단적으로 보여준다. 고혈압약 부작용에 대해선 몇차례 글을 쓴 적이 있는데 이번엔 콜레스테롤 약에 대한 정보를 간략하게 소개한다. 

영양학자 조니 보든 박사와 심장전문의 스티븐 시나트라 박사가 쓴 '의사가 말하지 않는 콜레스테롤의 숨겨진 진실-콜레스테롤 수치에 속지 마라(원제:The Great Cholesterol Myth)에 나오는 내용이다. 

 

   

#200년 전 피를 뽑는 치료법을 맹신했던 의사들은 거머리를 몇 마리 사용해야 하는지, 어디서 피를 뽑아야 효과적인지를 놓고 온갖 논문을 발표했다. 미국 초대 대통령 조지 워싱턴이 인후염에 걸렸을 때 주치의 역시 그의 피를 2리터 가량 뽑아내 목숨을 잃게 했다. 오늘날에도 수천, 수만 명의 의사들이 집단적으로 '존재하지 않는 질병'을 위험하게 치료한다. 그 존재하지 않는 질병은 '체내 콜레스테롤 증가'다. 

#콜레스테롤에 대한 집단적 오해는 65년 전 안셀 키즈 박사의 '포화지방이 콜레스테롤을 늘리고 이는 심장질환으로 이어진다'는 '지질가설'에서 비롯됐는데 이 가설을 사실로 바꿀 만한 근거는 아직 없다. 밴더빌트 대학 생화학자 조지 만 박사는 콜레스테롤을 심장질환의 지표로 보는 가설은 미국 국민들을 대상으로 한 사상 최대의 사기극이라고 말했다. 

#콜레스테롤은 세포와 세포막, 뇌세포를 이루는 물질로 생명유지에 꼭 필요하다. 또한 각종 호르몬으로 바뀌어 인체의 대사활동에 필수적이다. 콜레스테롤 수치가 높은 사람이 낮은 사람보다 수명이 길었다. 

#콜레스테롤 저하제인 스타틴계 약물의 순기능은 거의 없으며 부작용은 엄청 나다. 근육 약화, 인지 능력 하락, 심장 기능에 중요한 코엔자임Q10 고갈, 성기능 약화, 암 및 당뇨 위험 증가 등 수많은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다. 

#그렇다면 이렇듯 많은 부작용을 의사들로부터 왜 쉽게 들을 수 없을까. 의학박사 비어트리스 골롬 박사는 환자가 보고하는 부작용을 의사들이 어떻게 처리하는지 파악했다. 연구에 참여한 환자들은 근육통, 기억력 상실 등의 증상을 138명의 의사에게 보고했는데 65% 내외의 의사들이 약물 관련성을 무시했다. 약품의 유해 사례를 보고하는 미국식품의약국(FDA)의 '메드와치'에도 보고하지 않았다. 저자들은 의사들을 직접 인터뷰하는 과정에서 의사 대부분이 '부작용이 심각한 수준으로 축소 보고된다'고 인정했다. 

이 책에는 '심장병 전력이 있는 중년' 이외에는 콜레스테롤 약을 먹지 말아야 할 이유들이 차고 넘친다. 올해 건강하게 지내려면 의사 말만 맹종 말고 이런 책의 메시지에 귀를 기울일 필요가 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32 환상적인 스마트폰 카메라 100% 활용법 audrey 2017.08.18
31 하수구가 막혔을때 대처법!! audrey 2017.08.18
30 크롬 브라우져에 확장 프로그램으로 팝업없이 Openload (Oload) 비디오 플레이하기 audrey 2017.12.23
29 크롬 브라우저 VPN으로 사이트 우회하기 audrey 2017.08.27
» 콜레스테롤.. 수치에 속지마라 ! audrey 2018.01.10
27 케이블 없이 컴퓨터와 모바일 기기를 단번에 연결하기 audrey 2017.08.25
26 컴퓨터의 음악파일을 아주 쉽게 모바일 기기로 복사하기 audrey 2017.08.25
25 컴퓨터의 비디오파일을 아주 쉽게 모바일 기기로 복사하기 audrey 2017.08.25
24 카카오톡 대화 백업 및 복원하는 방법 audrey 2017.07.19
23 카카오톡 - 대화 내용 백업하기 audrey 2017.07.19
22 친환경 쌀뜨물 흑설탕 발효 주방세제 만들기 audrey 2017.08.18
21 집 드라이월(Drywall)에 구멍이 났을때 고치는 법 audrey 2017.08.18
20 인테리어 소품 만들기 : 꽃으로 리스 audrey 2017.08.18
19 이미지/사진 파일을 아주 쉽게 모바일/컴퓨터로 복사하기 audrey 2017.08.25
18 윈도우10 => 갑자기 하단 시작 버튼이 먹통일때 해결방법!! audrey 2017.08.18
17 우리가 몰랐던 치약의 놀라운 사용법 TOP 7 audrey 2017.09.13
16 옷에 묻은 커피 얼룩, 깨끗이 지워줄 비법은?! audrey 2017.08.18
15 오래된 향수 색다르게 활용하는 방법 audrey 2017.08.18
14 염색을 하면 시력이 떨어진다 audrey 2017.12.15
13 여성 탈모의 원인 audrey 2017.12.15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